• 최종편집 2020-03-14(수)
  • 로그인
  • 회원가입
  • 지면보기
  • 전체기사보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12.30 23:5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교황 바티칸 성탄절.jpg

 

 

[BBC,NEWSIS=MAGUGANNEWS] 프란치스코 교황이 29일 예수와 성모 마리아, 요셉을 예로 들면서 저녁식사 때 스마트폰은 치워버리고 서로 대화를 나누라고 촉구했다.
 
29일 영국 BBC 보도에 따르면 교황은 이날 성베드로 광장을 메운 신도들에게 행한 강론에서 "그들(성가족)은 기도하고 함께 일하며 이야기를 주고받았다. 우리도 가족들끼리 서로 의사소통하는 시절로 되돌아가야 한다"고 말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소셜 미디어의 열렬한 애용자이고 종종 순례객들과 함께 셀카를 찍기도 한다.
 
그는 신도들에게 "여러분들이, 또 여러분의 가족들이 서로 소통하는지 아니면 식사자리에서도 모바일폰을 통해 채팅만 하는 아이들과 같은지 묻고 싶다"면서 "모바일폰을 통한 채팅으로는 서로 간의 의사소통이 이뤄지지 않는다"고 말했다.
 
교황은 또 "당신이 아버지든, 부모든, 조부모이든 아니면 형제자매이든 이는 성가족의 날(day of the Holy Family)인 오늘 바로 시작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1,800만 명의 트위터 팔로워를 거느리고 있는 프란치스코 교황이 미사 때 신도들에게 스마트폰에 너무 몰입하면 안 된다고 촉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그는 2017년에도 모바일폰이 아니라 우리의 마음을 높이 들어 올려야 한다며 신도들뿐만 아니라 사제들까지도 모바일폰을 든 모습을 보면서 미사를 집전하는 것은 슬픈 일이라고 말했었다.

태그

BEST 뉴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교황 "식사 때 스마트폰 멀리하고 가족 간 대화하라"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