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0-01-22(월)
  • 로그인
  • 회원가입
  • 지면보기
  • 전체기사보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9.07.28 14:3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NISI20190726_0015441386_web.jpg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5일(현지시간) 미 국방부에서 열린 마크 에스퍼 신임 국방장관 취임식에 참석해 연설하고 있다. 2019.07.26.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북한의 최근 미사일 발사는 전혀 문제가 되지 않았다고 말했다고 외신들이 보도했다. 


NHK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2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기자들과 만나 북한이 지난 25일 신형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과 관련 북한은 이번 발사가 남한에 대한 경고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또 북한이 쏜 미사일은 단거리였고 많은 나라들이 그런 미사일을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미국에 대한 경고라고 말하지 않았다고 강조하면서 그것으로 전혀 화가 나지 않는다고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김 위원장과의 관계가 매우 좋으며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볼 것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발언은 지난달 판문점에서 열린 김 위원장과의 북미 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비핵화 실무회담을 북측에 촉구하려는 것으로 보인다고 외신들은 분석했다.

 

출처,뉴시스

태그

전체댓글 0

  • 23624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트럼프 "北미사일 화나지 않아" 대화분위기 유지 노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